2024.02.08 (목)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1.6℃
  • 맑음광주 0.1℃
  • 구름많음부산 3.4℃
  • 맑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4.4℃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국회, 제5회 국가현안 대토론회 ‘세계질서와 국회’ 개최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대한민국 국회(국회의장 김진표)는 13일 오전 9시 30분부터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세계질서 대전환기, 국회는 무엇을 할 것인가?"를 주제로 제5회 국가현안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강대국 간 경쟁이 부활하고 지정학적 위기가 부상하는 가운데, 세계질서는 대전환 시대에 접어들고 있다. 국회는 이런 불확실성이 급격히 높아진 대전환 시대에 세계질서 재편으로 인한 도전과 기회를 분석하고 국회의 역할을 모색하고자 이번 대토론회를 마련했다. 

제5회 국가현안 대토론회 행사는 김진표 국회의장의 개회사와 함께, 하태경 국회외교통일위원회 위원, 홍영표 한중의원연맹 회장, 박진 외교부장관의 축사로 시작한다. 개회식에 이어 반기문 제8대 유엔 사무총장이 "세계질서 대전환기 의회의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제2부 토론 순서에서는 전재성 서울대 교수 주재로 김한정 국회의원(국회한반도평화포럼 대표의원), 최형두 국회의원(글로벌혁신연구포럼 연구책임의원), 이희옥 성균관대 교수, 서정건 경희대 교수, 최원기 국립외교원 교수, 이정은 동아일보 논설위원이 토론에 참여한다. 토론을 통해 국제질서의 대전환기 지정학적 복합위기 속에서 국회의 역할에 대해 심층적인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국회사무처와 국회미래연구원이 주관하여 개최하는 국가현안 대토론회는 국회가 국가아젠다를 선도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했으며, 국가의 미래를 좌우할 주제들에 대해 국회 상임위원회, 특별위원회, 국회 소속기관 및 해당 분야의 기관들이 함께 논의하는 장이다. 국회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 중인 국회 소속기관들의 공동연구 결과도 국가현안 대토론회에서 논의된다. 

대토론회 행사는 국회방송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되며, 행사에 관한 내용과 사전등록 방법은 대한민국 국회와 국회미래연구원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국가현안 대토론회는 지난 3월부터 연금개혁, 기후위기, 인구위기, 교육개혁을 주제로 각각 개최됐으며 이번 제5회 대토론회 이후에도 벤처·스타트업, 지방소멸 등을 주제로 후속 대토론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