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1 (일)

  • 흐림동두천 22.4℃
  • 흐림강릉 24.7℃
  • 서울 24.9℃
  • 흐림대전 26.4℃
  • 구름조금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8.1℃
  • 구름많음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5.8℃
  • 구름많음제주 25.6℃
  • 흐림강화 22.1℃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4.2℃
  • 구름조금거제 25.1℃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한덕수 국무총리, 김진표 국회의장 '접견'

-김진표 의장“위기 극복하려면‘금모으기 운동’같은 모멘텀 찾아야”
-한덕수 국무총리“의원 발의 규제법안 관리 위한 국회 차원 노력 필요”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김진표 국회의장은 14일 오후 국회 의장집무실에서 한덕수 국무총리를 접견했다. 김 의장은“경제 위기가 복합적이고 우리가 처한 안보 환경도 워낙 급변기에 있다”며“한 총리는 경제, 외교, 통상 등 여러 분야에 아주 정통하고 오랜 경험이 있기 때문에 국익을 최우선해서 역할을 잘 해주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지금과 같은 상황에서는 여와 야를 떠나 정부와 국회가 함께 협력해서 어려운 민생경제를 이겨내는 데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국회가 정상화 되면 민생경제특별위원회를 바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한 총리는“지금 우리 경제는 복합위기, 퍼펙트 스톰에 가까운 여러 가지 어려움이 한꺼번에 닥쳤다”면서“위기 극복을 위해 국회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의장은“어려운 때일수록 국민 뜻을 하나로 모으는 게 중요하다”며“김대중 대통령이 외환위기를 단시일 내 극복할 수 있었던 것도 3개월 동안‘금모으기 운동’을 통해 국민 뜻을 하나로 모았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또 “윤석열 대통령도 국민 뜻을 하나로 모으는 모멘텀을 만드는 게 경제위기 극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총리는 이에 공감을 표시하며“선진화를 위해 꼭 필요한 것 중 하나가 규제 혁신인데, 20대와 21대 국회 의원발의 법안 3만 8,000건 중 5,500여 건이 규제 포함 법안이었다”며 의원 발의 규제법안을 관리하기 위한 국회 차원의 노력을 요청했다.

김 의장은“위기 상황인 만큼 정부가 다수 야당과 소통과 협력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며“정부와 여야 관계자들이 참여하는‘현안협의회’를 가동해 논의해 보자”고 제안했ㄷ.

이날 접견에는 박경미 의장비서실장과 고재학 공보수석비서관이 함께했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