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33.5℃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31.9℃
  • 구름많음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27.9℃
  • 흐림광주 29.3℃
  • 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30.4℃
  • 흐림제주 32.6℃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29.7℃
  • 흐림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박병석 국회의장-캄보디아 상원의장 국회서 회담

- 박병석 국회의장,“한-캄 협력 잠재력 커…한국 기업에 지원을”
- 사이 춤 의장,“한-캄 FTA 비준 등으로 양국 교역 교류 증대될 것”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박병석 국회의장이 6일 오전 국회접견실에서 박 의장의 초청으로 한국을 공식방문중인 사이 춤 캄보디아 상원의장과 두 나라 협력 확대 방안을 놓고 회담을 했다. 

박 의장은 사이 의장에게“한-캄보디아 협력의 잠재력은 매우 큰데 그만큼 살리지 못하고 있다. 양국이 잠재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지난해 양국 교역액이 약 10억 달러로 코로나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면서 “캄보디아에 진출해 있는 340여 개의 한국 기업들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사이 의장은“의장님 말씀에 전적으로 동의한다. 한-캄 협력에 대해서는 캄보디아 국민들도 관심이 많다. 양국의 지도자들께서 상호방문을 했고 이렇게 고위급 의회외교를 이어가는 것은 양국 간 긴밀한 협력관계를 잘 보여주고있다”고 답했다.

이어“코로나팬데믹 등 어려운 환경에서도 양국의 교역이 착실하게 이뤄지는 점이 기쁘다. 캄보디아는 한-캄 FTA, 캄보디아 신투자법 등으로 협력과 교류가 더 증대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캄보디아는 ODA 중점 협력국이며, 올해는 약 1억 5천만 달러를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사이 의장은“한국 정부와 한국의 민간 부분에서 해주신 여러 기여로 캄보디아가 빈곤을 해결하고, 국민 삶의 질을 증진하는데에 도움을 받았다”면서 “캄보디아의 미래 발전에 한국의 기여는 분리해서 생각할 수 없다”고 화답했다.

이날 회담은 예정시간을 30분 넘겨 약 1시간여 동안 이어졌으며, 박 의장과 사이 의장은 회담을 마치고 국회 사랑재에서 오찬을 가졌다.

이날 회담 참석자는 캄보디아 측에서 몽 릇티 상원기획투자농촌개발환경위원장, 미은 썸 안 상원 보건복지노동여성위원장, 수어 야라 국회 외교공보위원장, 첫 낌이 상원 외교공보부위원장, 띠 쏘꾼 국회 외교공보위원, 찌릉 보톰 랑세이 주한캄보디아대사 등이 참석했고, 한국 측에서는 김병관 의장비서실장, 고윤희 공보수석, 조구래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참석했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