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0 (일)

  • 맑음동두천 32.7℃
  • 흐림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33.5℃
  • 구름조금대전 33.5℃
  • 구름많음대구 32.8℃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32.8℃
  • 구름많음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33.0℃
  • 구름조금제주 30.3℃
  • 맑음강화 31.3℃
  • 구름많음보은 32.2℃
  • 구름조금금산 31.7℃
  • 구름많음강진군 32.5℃
  • 구름많음경주시 29.2℃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박병석 국회의장, IPU총회 공식방문 일정 마치고 귀국길

조코위 대통령과 단독면담… 조코위“세종시 방문 건설경험 공유희망”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인도네시아에서 열린 제144차 국제의회연맹(IPU) 총회 참석에 이어 말레이시아를 공식방문중인 박병석 국회의장은 25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행정수도인 푸트라자야와 한국국제학교를 시찰한 것을 끝으로 이번 순방일정을 마치고 25일 늦은 밤(현지시간) 귀국길에 오른다.

박 의장이 이날 방문한 푸트라자야는 쿠알라룸푸르 남쪽 30여km 지점에 위치에 있으며 우리나라가 세종시 건설 당시 모델로 삼았던 곳이다. 

푸트라자야시 당국은 “정부 부처 건물들의 건설은 지난해 완전히 완료가 다 됐다”면서 “푸트라자야로 이주하려는 시민들의 수요가 많아 주거시설과 상업시설을 확대하는 작업이 진행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푸트라자야의 30%는 무조건 녹지 유지하고 있다”면서 “푸트라자야 중앙의 인공호수와 11개의 공원에서 시민들이 카약이나 카누, 자전거 등을 즐긴다”고 덧붙였다.

박 의장은 이날 셀랑오르주 사이버자야에 있는 말레이시아 한국국제학교도 방문해 학생과 교사들을 격려했다. 

박 의장은 이로써 7박9일 동안 IPU총회와 인도네시아와 말레시아 순방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박 의장은 이번 순방에서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인도네시아,말레이지아를비롯한 세계 의회 지도자들과의 릴레이 회담을 갖고 ▲글로벌 공급망 협력기반 확대 ▲경전투기와 잠수함 등 방산 수출 촉진 ▲세종시 건설 경험전파와 부산 엑스포 유치 지지 활동 등을 광범위하게 벌였다. 

박 의장은 특히 IPU총회에 참석한 110개국 의회 지도자들 중 유일하게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의 면담을 갖고 한국-인도네시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의 조속한 비준, 글로벌 공급망 협력 등을 요청했다.

박 의장은 IPU총회에서‘지구촌 탄소제로’ 운동에 대한 의회의 역할을 강조하는 주제연설을 했다. 이 주제 연설에서 “정부와 의회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설정하고 이행하는 일을 의지를 갖고 선도하자”면서 “대한민국 국회는 작년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법’을 제정했고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 과정에서 취약계층이 희생당하지 않도록 의회가 수호자 역할을 하자”고 제안해 주목을 받았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