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4 (금)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20.9℃
  • 구름조금대전 20.6℃
  • 구름많음대구 19.0℃
  • 구름조금울산 16.0℃
  • 구름조금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16.3℃
  • 흐림제주 18.2℃
  • 맑음강화 18.2℃
  • 구름조금보은 17.4℃
  • 구름많음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16.5℃
기상청 제공

사회

캠프-글로벌케어-글로벌호프, KOICA 지원 통해 필리핀 취약계층 코로나19 긴급 대응

필리핀 취약 계층 총 1만7000가구에 건강 키트, 위생 키트 배분
필리핀 빈민 지역 21개 공공 병원 및 학교 대상 방호 키트 전달
감염병 정보 교육, 빈민 지역 방역 활동 지원

[NBC-1TV 김종우 기자] 필리핀에서 활동하는 국제개발협력 비정부단체(NGO) 캠프, 글로벌케어, 글로벌호프가 우리 정부의 ‘다 함께 안전한 세상을 위한 개발협력구상(ODA Korea: Building Trust)’의 하나로 빈민 지역을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긴급 지원을 진행했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6700만명을 넘었다. 필리핀도 약 44만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확산세가 꺾이지 않자 두테르테 대통령은 국가 재난 사태를 2021년 9월까지 연장했다. 올 10월, 11월에는 두 번의 초강력 태풍 피해까지 겹쳐 취약계층 주민들은 감염병 위기와 생계 위협의 이중고를 겪고 있다.


이번 사업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 ABC 프로그램 추진 전략을 바탕으로 필리핀 취약계층을 위한 위생 키트(면 마스크, 손 소독제), 건강 키트(쌀, 부식), 방역 키트(페이스 쉴드, 방호복, 비접촉식 체온계 등) 배부, SNS 채널을 통한 감염병 예방 교육 및 정보 제공, 감염병 대응 온라인 연대 시스템 구축 사업 등을 중심으로 수행됐다.


KOICA ABC 프로그램은 Action on fragility(보건 의료 취약국 지원), Building capacity(개발도상국 감염병 관리 역량 강화), Comprehensive cooperation(한국 경험 활용 글로벌 연대 강화)의 앞글자를 딴 지원 프로그램이다.


필리핀 중부 지역은 사단법인 캠프(대표 이철용)가 마닐라 빈민 지역 5000가구를 대상으로 위생 키트와 건강 키트를 배분했다. 마닐라, 불라칸 지역 공공 병원 10곳에는 방호복, 페이스 쉴드, 장갑 등 500개의 방호 키트를 전달했다. 면 마스크와 방호복은 필리핀 도시 빈민 지역에서 활동하는 사회적 기업 익팅 제품을 구매, 배포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이바지했다.


글로벌케어(대표 박용준)는 남부 타클로반시를 중심으로 활동하며 취약계층 5000가구에 긴급 식량 키트 및 위생 물품을 지원했다. 지역 공공 병원 6곳에 코로나19 임시 검사소로 쓰일 텐트와 방역 물품 키트를 함께 전달했고, 학교 병원 등 주요 공공시설에 방역을 실시해 지역 사회의 코로나 대응 역량을 높였다.


글로벌호프(대표 조용중)는 필리핀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저소득계층 7000가구에 코로나19 극복에 대한 희망을 나누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울다네타시와 아싱간시 시장은 감사장을 통해 “KOICA와 글로벌호프 지원이 지역 사회에 큰 힘이 되고 있다”며 감사 인사를 전해왔다.


필리핀 한국 NGO 네트워크 사공세현 회장(글로벌케어 필리핀 지부장)은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필리핀 내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커지는 상황 속에서 KOICA 지원을 통해 필리핀 취약계층 코로나19 위기 대응 사업을 수행하며 주민의 안정과 회복을 도울 수 있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컸다”며 “캠프, 글로벌케어, 글로벌호프와 같은 사업 수행 기관뿐만 아니라 필리핀 NGO 네트워크 회원 단체의 협력과 연대로 사업을 진행해 시민 사회 단체들에도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