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4 (금)

  • 맑음동두천 17.3℃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17.8℃
  • 박무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9.4℃
  • 구름많음부산 16.8℃
  • 구름많음고창 15.6℃
  • 흐림제주 18.3℃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사회

「6·25전쟁 가상현실(VR) 체험전」 개최

27일부터 올해 연말까지, 서울과 부산에서 진행

[NBC-1TV 김종우 기자] 국무총리 소속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정세균, 김은기)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참전 영웅을 가상세계에서 만나볼 수 있는 ‘6·25전쟁 가상현실(VR) 체험전’을 27일부터 올해 연말까지 대한민국역사박물관과 부산박물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체험전은 ‘영웅에게’라는 주제로,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국민 누구나 6·25전쟁을 간접 체험함으로써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느끼고, 6·25전쟁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됐다.


체험전은 당초 올해 6월부터 운영하려고 준비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개최가 연기됐고 최근 방역지침이 1단계로 완화되면서 문을 열 수 있게 됐다.


체험전이 열리는 장소는 서울 종로구에 있는 대한민국역사박물관(3층)과 부산 남구에 있는 부산박물관(부산관, 2층)에서 운영될 예정으로, 체험을 원하는 국민은 누구나 해당 장소를 방문하면 70년 전 참전 영웅의 발자취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이번에 준비된 체험전의 내용은 총 4종으로 「별이의 종이비행기」(체험형), 「집으로 가는 길」(관람형), 「미션 328! 부상당한 전우를 구하라」(상호 반응형)와 사진 찍는 곳(포토존)으로 구성돼 있다.


「별이의 종이비행기」는 별이(12살)와 달이(5살) 남매의 시선을 통해 6·25전쟁 발발부터 대한민국의 발전상까지 3축으로 구성됐으며, 움직이는 의자와 머리 착용 디스플레이(HMD)를 통해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으며,


「집으로 가는 길」은 고(故) 김영인 육군 결사유격대원의 실화를 바탕으로 재구성한 내용으로, 참전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이야기로 구성돼 있다.


「미션 328! 부상당한 전우를 구하라」는 걷거나 뛰는 운동장치(트레드밀)와 조정기를 통해 주어진 임무를 수행하는 내용으로, 특히 청소년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