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30.9℃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조금서울 31.8℃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29.3℃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7.8℃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8.9℃
  • 구름조금보은 29.2℃
  • 구름많음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9.8℃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각국 대통령 밀착취재

로렌쑤 앙골라 대통령, 김진표 국의장 접견

- 로렌쑤 대통령, 에너지 인프라·광물·조선·자동차·태양광 등 분야서 韓기업 투자 원해 -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주앙 마누엘 곤살베스 로렌쑤 앙골라 대통령이 29일 오전 국회접견실에서 김진표 국회의장을 접견하고 양국 경제분야 실질협력 및 현지 인력양성 개발협력 사업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김 의장은 먼저 "양국은 1992년 수교 이래 건설, 조선 등 분야를 중심으로 우호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온 바, 이번 대통령님 방한을 계기로 양국간 파트너십이 더욱 긴밀해지리라 생각한다"며 "양국 의회도 의원친선협회를 중심으로 의회 협력이 긴밀하게 이뤄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 의장은 이어 "앙골라는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5대 경제강국으로 풍부한 천연자원과 젊은 인구를 가지고 있어 한국의 발전 경험과 기술력과 결합하면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확대할 수 있다"면서 조선·태양광 패널 등 현재 한국 기업의 對앙골라 주요 투자 분야를 언급하고 "오늘(29일) 오후 로렌쑤 대통령이 참석하시는 비즈니스 포럼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우리 기업들과 경제협력 사업을 해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로렌쑤 대통령은 "아직 농업국가인 앙골라는 산업화 과정이 숙제라면서 기적적인 발전을 이룬 한국의 노하우를 배우고 싶다"라며 "수자원·에너지 인프라, 광물자원 탐사 및 가공, 조선·자동차·태양광 패널 조립생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 기업들이 투자하길 바란다"라는 뜻을 전했다.

김 의장은 이에 "로렌쑤 대통령이 언급한 여러 분야에 한국 기업의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서는 앙골라가 숙련된 엔지니어를 많이 확보하고 있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좋은 인력을 양성하는 노력을 하는 것이 앙골라를 선택하는 한국 기업들에게 좋은 인센티브가 될 것"이라며 "이런 방향으로 양국 의회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 의장은 "우리 정부가 올해 6월 4∼5일 개최 예정인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통해 한-아프리카 양측의 상생 번영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정상들이 모여 협의할 계획"이라며 로렌쑤 대통령의 참석을 요청했다.

이날 접견에는 앙골라 측에서 조제 마싸누 경제조정장관, 떼뜨 안또니우 외교장관, 디아만띠누 아제베두 광물석유가스부장관, 주앙 보르즈스 에너지수자원부장관, 에델뜨루드스 다 꼬스따 대통령실장, 빅또르 라마 외교수석, 밀똔 헤이스 경제수석, 쥬씨에느 소우자 재무부 차관, 에드가르 마르띤스 주한앙골라대사, 루이스 페르난두 공보수석, 세바스띠앙 마르띤스 소난골(국영석유회사) 회장, 마티아스 마똔도 외교부 대사가 참석했다.

한국 측에서는 정점식 의원(한-앙골라 의원친선협회장), 위성곤·구자근 의원(각 한-앙골라 의원친선협회 부회장), 백재현 국회사무총장, 김교식 의장비서실장, 최만영 공보수석비서관, 최광진 주앙골라한국대사, 정운진 외교특임대사, 황승기 국제국장 등이 배석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