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4 (일)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영화

‘귀신 보는 여자와 귀신과 마술하는 남자의 목숨건 연애담'

손예진, 이민기 ‘오싹한 연애’ 4일 크랭크업


[NBC-1TV 이석아 기자]유난히도 바람이 매서웠던 작년 12월, 첫 촬영을 시작한 <오싹한 연애>가 지난 4일 봄바람이 살랑대는 따뜻한 봄날 3개월여 간의 촬영을 마무리했다.

<오싹한 연애(제작: 상상필름㈜ /제공:CJ E&M 영화부문/감독:황인호/주연:손예진,이민기)>의 마지막 촬영은 ‘여리’의 사고 장면으로, 평범한 여고생이었던 ‘여리’는 물에 빠져 순간적으로 숨이 끊겼다가 다시 깨어난 이후 귀신을 보는 오싹한 능력(?)을 갖게 된다.

영화 전개상 가장 극적인 장면이었던 만큼 ‘여리’를 연기한 손예진 또한 많이 긴장했다는 후문. 마지막 촬영을 마친 손예진은 “지난 겨울 폭설과 변덕스러운 날씨 때문에 고생도 많았지만, 즐거운 시간이었다”라며 촬영이 끝난 아쉬움 전했고, 호러 마술쇼의 인기 일루셔니스트 ‘조구’를 연기한 이민기는 “로맨틱 코미디지만, 로맨스 외에도 마술쇼 등 볼거리가 많은 영화가 될 것이라며 오싹하지만 사랑스러운 영화를 기다려달라”라고 말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영화 <오싹한 연애>는 예기치 않은 사고 이후로 귀신을 보게 된 여자 ‘여리’와 귀신과 마술하는 남자 ‘조구’의 스릴 넘치는 연애담을 그린 영화. 충무로가 사랑한 여배우 손예진, 천만 영화의 주역 이민기의 만남 외에도 <오싹한 연애>라는 제목에서도 알수 있듯이 오싹한 코드가 숨겨져 있는 로맨틱 코미디라는 점에서 독특한 재미와 볼거리를 기대케 한다.

<시실리 2km>, <두 얼굴의 여친>을 쓴 시나리오 작가 출신으로, 호러와 코미디, 로맨스와 스릴러 요소 등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장르를 조합하는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한바 있는 황인호 감독은 데뷔작 <오싹한 연애>에서도 로맨스와 귀신이라는 소재를 통해 전혀 새로운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싹 달콤한 손예진, 이민기 커플의 목숨 건 연애담 <오싹한 연애>는 후반 작업을 거쳐, 올 하반기 관객을 찾아갈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