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흐림동두천 -5.5℃
  • 맑음강릉 0.0℃
  • 구름많음서울 -5.1℃
  • 맑음대전 -7.1℃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1.4℃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1℃
  • 흐림강화 -5.2℃
  • 맑음보은 -9.4℃
  • 맑음금산 -9.7℃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문희상 국회의장, 니그마툴린 누를란 자이룰라예비치 카자흐스탄 하원의장 면담

“카자흐스탄, 북한 비핵화 설득하는데 있어 제일 좋은 역할 할 수 있어…영향력 행사해 주길 기대”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제4차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 참석차 카자흐스탄을 공식 방문 중인 문희상 국회의장은 현지시간 23일 니그마툴린 누를란 자이룰라예비치(Nigmatulin Nurlan Zairullayevich)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만나 다양한 분야에서의 의회 간 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했다.


문 의장은 이날 오후 카자흐스탄 하원 국제회담장에서 진행된 니그마툴린 하원의장과의 면담에서 “대한민국은 현재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진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카자흐스탄을 비롯한 많은 국제사회의 지지에 감사드린다”면서 “특히 북한을 설득하는데 있어 카자흐스탄이 제일 좋은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북한도 비핵화를 하면 그것이 곧 모든 번영의 시작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주시고 영향력을 행사해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 의장은 “우리 국민들은 카자흐스탄에 묻혀 계신 홍범도 장군의 유해 또한 고국으로 모셔올 수 있길 희망한다”면서 “양국이 4차 산업, ICT 등 첨단기술 분야에서 협력해 나간다면 상호 윈윈(Win-Win) 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오는 2022년은 한-카자흐스탄 수교 30주년을 맞아 양국 대통령 합의에 의해 ‘상호 문화 교류의 해’로 정해진 만큼, 더 많은 문화·인적 교류 및 보건·의료 분야 등에서 긴밀한 협력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니그마툴린 하원의장은 “한반도 지역의 갈등 완화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우리는 한국의 평화 정책을 지지하고 있으며, 언제든 긴밀히 협력할 준비가 돼있다”고 답했다.


니그마툴린 의장은 “올해는 카자흐스탄 나자르바예프 대통령이 「유라시아 협력」 구상을 제창한지 25주년이 되는 해로 ‘제4차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가 카자흐스탄에서 개최되는 것은 우리에게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면서 “내일 개최되는 회의에 약 65개국 의장단이 참석할 예정이며, 카자흐스탄 초대 대통령께서 귀빈으로 참석해 연설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니그마툴린 의장은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는) 처음 러시아에서 개최된 이후 큰 회의로 발전했다”면서 “문 의장님께서 이번 회의를 비롯해 카자흐스탄의 이니셔티브를 적극 지지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카자흐스탄은 11만 명의 고려인들이 상주하고 있는 제2의 코리아라고 생각한다”며 “이 자리를 빌려 우리 고려인들이 정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카자흐스탄의 배려에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면담 후 ‘제4차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 공식 만찬에 참석해 유라시아 지역 지도자들과 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상호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면담에 한국 측에서는 황영철 의원, 유의동 의원, 신창현 의원, 김병기 의원과 이기우 의장비서실장, 한민수 국회대변인, 김대식 카자흐스탄 대사 등이, 카자흐스탄 측에서는 우테미소프 샤브하트 아네소비치 카-한국 친선협회 회장, 김 로만 우헤노비치 하원의원 등이 배석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