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 맑음동두천 18.3℃
  • 흐림강릉 10.7℃
  • 연무서울 16.9℃
  • 맑음대전 17.9℃
  • 흐림대구 16.9℃
  • 흐림울산 15.6℃
  • 구름조금광주 17.4℃
  • 흐림부산 15.7℃
  • 맑음고창 13.7℃
  • 흐림제주 14.5℃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6.7℃
  • 맑음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16.0℃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태권도

국기원 최영열 원장 취임식, 태권도인들 대거 참석…

취임사 포부,“신뢰받는 국기원, 빛나는 국기원 만들겠다”

[NBC-1TV 구본환 기자] 국기원 최영열 원장의 취임식이 성황리에 개최됐다.  


15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 소재 삼정호텔 1층 아도니스홀에서 열린 취임식은 500여 명이 참석해 국기원 개원 이래 처음으로 시행된 원장 선거에서 당선된 최 원장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취임식은 국기원 홍보영상 상영, 축하 영상 편지, 원장 약력소개, 꽃다발 증정, 취임사, 축사,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축하 영상 편지는 이기흥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 겸 대한체육회 회장을 시작으로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이규석 아시아태권도연맹 회장, Gen. Ahmed Fouly 아프리카태권도연맹 회장, 박지원 국회의원, Slavi Binev 불가리아태권도협회 회장, H.E Dr Heng Chuon Naron 캄보디아 교육부 장관 겸 태권도협회 회장, 이관수 강남구의회 의장, 문대성 전 IOC 위원 등 총 35명의 국내외 인사들이 등장했다.


최영열 국기원 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국기원 원장으로서 무겁고 엄중한 책임감을 갖고 맡은 바 직무를 수행하고자 한다. 그동안 국기원은 일련의 사태들로 인해 온갖 억측과 악의적인 소문들이 난무했고, 지구촌 태권도 가족들에게 신뢰를 잃게 됐던 것도 사실이다."며, "국기원에 대한 신뢰를 다시 회복하려면 태권도 가족들의 배려와 나눔, 소통과 화합이 살아 숨 쉬는 공동체를 복원하고 발전시키는 일에서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 원장은 “저를 비롯한 새로운 집행부가 출범함에 따라 반세기를 맞이한 국기원의 역할과 운영에 대한 새로운 관점의 접근, 그리고 세계 태권도 대표기관으로서의 역할 수행이 요구되고 있다"고 강조하고 "국기원의 핵심가치인 교육, 심사, 연구의 기능을 개선하고, 경영선진화, 제도개선 등 운영체계의 변화를 추진하는 동시에 주요 단체 간 소통 확대와 국내외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것이야말로 국기원의 밝은 미래를 위해 우리 모두가 추구해야 할 지향점”이라고 강조했다.


홍성천 전 국기원 이사장과 이동섭 국회의원이 축사에 이어 최 원장의 차녀이자 나사렛대학교 KB청소년음악대학 성악과에 재직 중인 메조소프라노 최혜영 교수와 바리톤 왕광렬 숭실대 초빙교수의 축하무대와 국기원태권도시범단의 축하시범으로 취임식이 끝났다.



최영열 원장은 1948년생으로 1960년대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로 활동했으며, 서울 리라고등학교 체육교사, 경희대학교에서 태권도부 지도교수와 태권도학과 교수, 학과장, 체육대학 학장 등을 역임한 정통 태권도인으로 지난 10월 11일 열린 국기원 원장 선거에서 당선됐다. 


한편 취임식에는 이규석 아시아태권도연맹 회장과 이동섭 국회의원, 이상욱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 홍성천 전 국기원 이사장, 정희돈 아시아체육기자연맹 수석부회장, Erik Baert 벨기에태권도협회 회장, Nguyen Thanh Huy 베트남태권도협회 사무처장, Vrezh khachikyan 아르메니아 예레반태권도협회 회장 등 태권도계 인사와 체육계 및 학계, 언론계 등 각계각층의 관계자가 참석해 최 원장의 취임을 축하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