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4 (목)

  • 맑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4.1℃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8.9℃
  • 구름조금대구 14.0℃
  • 구름많음울산 14.1℃
  • 흐림광주 10.3℃
  • 구름많음부산 13.1℃
  • 흐림고창 7.9℃
  • 흐림제주 11.8℃
  • 맑음강화 7.5℃
  • 구름많음보은 7.3℃
  • 맑음금산 7.0℃
  • 흐림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14.9℃
  • 흐림거제 13.3℃
기상청 제공

사회

‘국가유공자의 안식처’ 원주보훈요양원 20일 기공식

생활공간 개념의 물리치료실과 각종 재활치료실 등 갖추고 2020년 9월 개원 예정

[NBC-1TV 김종우 기자] 강원권과 수도권에 거주한 고령 국가유공자를 위한 원주보훈요양원이 기공식을 갖고 본격 공사에 들어간다.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와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사장 양봉민)은 국가유공자 요양서비스 확대를 위한 전국 7번째 <원주보훈요양원 건립 기공식>을 20일 오후 3시, 강원도 원주시 반곡동 건립 현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보훈요양원은 고령화와 치매, 중풍 등 노인성질환 증가에 따른 요양수요가 급격히 증가하면서 가정에서 돌보기가 어려운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을 위해 전문요양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시설이다.


이번에 기공식을 갖는 원주보훈요양원은 복권기금 366억원을 들여 대지 9,784㎡(2,965평), 연면적 10,515㎡(3,186평)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건립해 내년 9월 개원할 계획이다.


특히, 장기보호 200명과 주간보호 25명 등을 동시에 수용할 수 요양실 50실을 비롯해 프로그램실, 물리치료실, 심리안정치료실, 각종 재활치료실 등을 생활공간 개념으로 설계했다.


보훈요양원은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지역주민 중 치매 중풍 등 노인성 질환으로 시설 입소 등급 판정을 받은 사람과 부상으로 인해 요양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국가유공자 등이 입소할 수 있다.


국가보훈처 관계자는 “원주보훈요양원은 현장과 사람중심의 ‘따뜻한 보훈’ 실현을 위해 추진하는 보훈복지사업 중 하나로, 전문화된 요양서비스 제공을 통해 강원·수도권 고령의 보훈가족에게 치유와 휴식을 드리는 안식처로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국가유공자의 안락한 노후생활 보장을 위한 보훈요양원은 지난 2008년 수원과 광주보훈요양원을 시작으로 김해, 대구, 대전, 남양주 등 전국 6개 주요 도시에서 운영 중이다.


이와 함께 전북권의 전주보훈요양원도 올해 설계를 시작해 오는 2021년 개원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